Close

Dallas의 University of Texas

매년1 고등학교 운동 선수에게 발생하는 300,000건(추정)의 뇌진탕을 줄이는 일은 공중 위생의 주요 사안이 되었습니다. 뇌진탕 부상으로 의식을 잃는 선수는 단 10%에 불과하며, 의식을 잃지 않은 나머지 부상 선수의 경우에는 뇌진탕을 감지하기가 어렵고 선수가 감소된 기량으로 계속 플레이함으로써 훨씬 더 심각한 부상을 입을 위험도 증가합니다.

Dallas에 있는 University of Texas의 Biomedical Device Center에서는 운동 경기 (특히, 축구와 하키)중에 사용하여 뇌 기능의 변화를 쉽게 감지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이 시스템의 한 부분을 선수의 머리와 목에 부착하며 센서를 통합하여 충격의 주파수, 세기 및 방향을 측정합니다.


Download
The University of Texas at Dallas is 3D printing accelerometers in an effort to reduce concussion injuries in high school athletes.

Dallas에 있는 University of Texas가 고등학교 운동 선수의 뇌진탕 부상을 줄이기 위한 노력으로 가속도계를 3D 프린팅하고 있습니다.

"이 연구를 통해 신경 예진장치가 체육 특기자의 부상을 방지하고 접촉형 스포츠의 안전성을 높인다는 사실이 입증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Robert Rennaker 박사, 댈러스 소재 University of Texas의 Biomedical Device Center 책임자